가전

바디프랜드 팔콘 시리즈, 누적 매출 1천억 원 돌파


  • 신근호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4-06-18 11:21:17

    ▲ 바디프랜드 팔콘©바디프랜드

    바디프랜드(대표이사 지성규•김흥석)의 콤팩트 헬스케어로봇 ‘팔콘’ 시리즈가 누적 매출 1,000억 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팔콘’은 헬스케어로봇 혁신 기술의 정수인 ‘로보틱스 테크놀로지’를 탑재한 제품으로, 바디프랜드는 지난해 9월 ‘팔콘’을 출시한 이래 시장의 긍정적인 반응을 살피며 ‘팔콘S’, ‘팔콘SV’를 출시, ‘팔콘’ 시리즈는 누적 매출 1,000억 원을 돌파했다. 이는 약 8개월만의 성과로, 하루 평균 약 150대씩 팔린 셈이다. 

    ‘팔콘’은 작은 사이즈, 핵심 기술력, 우수한 가성비 3가지 측면을 모두 만족하며 시장 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헬스케어로봇’을 알리고, 시장에 큰 반향을 일으켰다. 홈쇼핑 당일 매출 10억 육박, 출시 2주만에 매출 100억 달성 등 안마의자 업계에서 전례를 찾기 힘들 정도의 기록적인 성과를 내기도 했다. 

    이 같은 성과는 200만 원대의 저렴한 가격에 바디프랜드의 독자 기술인 ‘로보틱스 테크놀로지’를 잘 담아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안마의자 ‘팔콘’이 헬스케어로봇 대중화 선두에 앞장서면서 바디프랜드는 ‘헬스케어로봇’ 제품군이 안마의자 전체 점유율 20%를 넘어섰다고 평가하고 있다. 실제 바디프랜드는 헬스케어로봇 제품군이 전체 매출 중 60% 가량의 비중을 차지한다고 밝히며, 시장 상황을 봤을 때 헬스케어로봇 제품의 안마의자 시장 점유율이 올해 40% 이상으로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베타뉴스 신근호 기자 (danielbt@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