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기사

국내 중견 개발사, 경쟁력 강화 위해 신규 인력 채용 활발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09-02 07:53:58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경기 불황이 체감되는 가운데 국내 중견 개발사들이 신규 인력 채용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불안한 경기가 지속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는 가운데 여러 기업들의 채용 규모도 크게 위축되고 있어 이번 신규 채용은 취업자들에게 희소식이 될 전망이다.

    캐주얼 RPG 개발사 슈퍼캣은 차기작 개발 및 글로벌 역량 확보를 위해 전분야에서 신입 및 경력직 채용을 진행중이다.

    각 직무에 필요한 최소한의 경력과 역량을 제외하고 나머지 자격조건을 없앴다. 지원 제한 없이 실무 역량을 반영한 채용을 통해 회사의 실질적인 역량을 강화하겠다는 방침이다.

    슈퍼캣은 도트그래픽의 2D MMORPG '돌키우기'와 '바람의나라: 연'을 개발한 개성 있는 게임 개발사로, 개발자들과 게임 분야 인재들을 발굴하여 본격적으로 글로벌 게임시장을 공략해 나갈 예정이다.

    올해 초 신작 '쿠키런: 킹덤'을 성공적으로 선보인 데브시스터즈도 하반기에는 기업의 성장 가속화를 위한 전사적 인력 확대를 추진한다.

    데브시스터즈는 핵심 비즈니스인 게임 분야를 개발을 비롯해 웹, 서비스인프라, 플랫폼, 데이터 등의 개발 직군에서도 인재를 모집한다.

    '쿠키런' IP의 확장을 이끌 신사업분야인 키즈 콘텐츠 제작, 웹툰 기획, MD 상품 전략 등 기업 모멘텀을 높이기 위한 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베타뉴스 이승희 기자 (cpdlsh@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