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합리적인 가격에 AX3200·이지메시로 무장한 유무선공유기, 아이피타임 'AX8004M'


  • 신근호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07-06 15:48:06

    스마트 TV로 인한 넷플릭스나 유튜브 등의 자연스러운 접근은 무선 인터넷이 가능했기 때문이다. 이러한 무선 인터넷의 사용 빈도는 점차적으로 높아지고 있고 데이터 양 또한 상승하고 있다.

    AAA급의 게임을 하나 다운로드 받는데 100GB의 용량은 이제 놀랄 일이 아니기도 하다. 웬만한 AAA급 게임들이 100GB를 넘어섰기 때문이다. 더구나 넷플릭스, 유튜브 등의 사용 빈도가 높아지면서 데이터 속도는 무척이나 중요해졌다.

    기존 Wi-Fi 5(802.11ac)에서 새롭게 발표된 Wi-Fi 6(802.11ax)는 향상된 속도 그리고 다수 기기가 접근하여 데이터를 동시에 받을 수 있도록 하는 등의 비약적인 기술 향상 및 적용이 이루어졌다. 이미 몇 년 전부터 출시된 노트북들은 Wi-Fi 6(802.11ax)를 지원하고 있어 인프라는 갖춰진 셈이다.

    EFM네트웍스에서 이번에 출시한 ipTIME(아이피타임) AX8004M은 Wi-Fi 6(802.11ax)를 지원하는 최신 유무선 공유기로 AX3200에 준하는 고속의 데이터 전송을 지원, 일반적인 사용은 물론 대용량 데이터 전송에 있어 원활한 환경을 제공하는 모델로 리뷰를 통해 알아보도록 하자.

    ■ 효율성을 살린 ipTIME AX8004M 디자인

    ipTIME AX8004M의 외형은 우리에게 무척이나 익숙한 모습이다. ipTIME은 타워형태의 디자인을 일관되게 적용해 보고 있으며 이는 Wi-Fi 5 적용 하이엔드 제품부터 꾸준히 적용해왔다. ipTIME AX8004M의 모습을 처음 본다면 엑스박스 시리즈(XBOX Series) X의 외형과 비슷하다고 생각하는 이들도 있겠지만 이런 타워형태는 오히려 아이피타임이 원조격으로 밀고 있는 디자인이다.

    ▲ ipTIME AX8004M


    타워 형태의 외형이 주는 장점은 내부에서 발생하는 열기를 자연스럽게 외부로 배출할 수 있다. 내부에서 뜨거워진 공기가 자연스럽게 상승하면서 배출된다. 여기에 무광 기반의 컬러를 적용했다. 화이트와 블랙으로 제품이 구분되어 있어 취향이나 설치 환경에 맞춰 사용이 가능하다.

    ▲ 상단에 공기 배출을 위한 에어홀이 구성되어 있다

    안테나를 제외하고 179.5mm의 높이, 가로, 세로는 86mm의 사이즈를 가지고 있는 정사각형 기반의 타워 형태로 정면을 중심으로 좌/우에 각각 두 개의 안테나가 설치되어 있어 총 4개의 안테나를 사용할 수 있다.

    ipTIME AX8004M은 별도의 Zero DFS(Dynamic Frequency Selection) 안테나가 내장되어 있다. DFS는 무선 신호 간섭을 최소화하기 위해 비어있는 채널을 찾아내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것으로 채널 변경에 따른 대기 시간을 필요로 한다. ipTIME AX8004M은 전용 안테나를 통해 이러한 대기 시간 없이 빠른 채널 변경이 이루어지도록 하고 있다.

    ▲ 외부에 4개의 5dB 안테나를 갖췄다


    5dB 안테나를 통해 AX3200의 성능을 지원하며 듀얼 밴드 구성으로, 5GHz에서 2402Mbps, 2.4GHz에서 800Mbps의 속도를 제공한다. 이러한 구성으로 인해 2.4GHz에서도 1Gbps에 근접하는 속도를 만끽할 수 있다. 2.4GHz의 경우, 5GHz에 비해 송수신 범위가 넓기 때문에 고정된 위치에서 사용하는 스마트 TV, 냉장고 등 IoT 연결 시에 수월하며 빠른 데이터 전송을 가능하게 한다. 각 안테나는 270°의 회전 반경을 가지고 있어 설치 환경에 따라 각도를 수월하게 조절할 수 있다.

    ▲ ipTIME AX8004M 우측면

    ▲ ipTIME AX8004M 좌측면


    좌/우 측면은 별도의 포트 없이 깔끔한 외관을 보여주고 있으며 좌측에만 에어홀이 있다. 전 세대의 경우 좌측면에 USB 포트가 있었지만 후면 포트쪽으로 이동한 형태를 갖추고 있다.

    ▲ ipTIME AX8004M 후면


    ipTIME 8004M의 후면에는 LED 인티케이터를 시작으로 포트들이 밀집되어 있다. 제일 상단에 LED 인터케이터가 있으며 전원 및 연결 상태를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되어 있다. 연결 포트는 외부 노출을 최소화하여 디자인도 인상적이다.

    네트워크 장비의 경우 한번 설치되면 별다른 증상이나 고장이 발생하기 전까지는 상태를 파악할 일이 거의 없기 때문에 LED로 상태를 알려주되 깔끔한 이미지를 주기 위해 LED 인디케이터를 뒷면에 배치했다.

    ▲ 상단에 LED 인디케이터와 RST/WPS 버튼이 있다

    ▲ WAN/LAN 포트를 비롯해 USB 3.0, 전원 포트가 위치한다


    밑으로는 Reset / WPS 버튼이 있다. WPS(Wi-Fi Protected Setup)은 별도의 설정 없이 간단하게 버튼을 누르는 것 만으로 유무선 공유기와 무선랜 기기와 연결하는 기능이다.

    WAN 단자를 포함해 5개의 랜포트를 갖추고 있는 ipTIME 8004M은 각 포트별도 10/100/1000Mbps의 유선 연결을 지원하고 있으며 케이블 자동 감지 기능을 갖추고 있다. 효율적인 데이터 전송을 위해 최대 9Kbyte의 점보 프레임을 지원한다. 최대 1000Mbps의 속도로 외부 인터넷망과 연결할 수 있어 기가 인터넷 서비스에서 풀스피드로 연결되며 내부 네트워크 망도 1000Mbps로 연결되어 연결된 기기간에 빠른 데이터 전송이 가능해 PC간 데이터 이동이나 NAS 이용 시에서도 원활하게 사용 가능한 스펙을 갖추고 있다.

    기존 좌측에 위치해 있던 USB 포트가 ipTIME 8004M에서는 후면으로 이동했다. 기기 연결을 위한 USB 3.0 포트는 외장 스토리지를 비롯해 USB 기반의 프린터 및 IT 기기 연결을 지원한다. 특히나 외장 스토리지를 연결할 경우 간이 NAS로도 활용이 가능하며 IT 기기 충전도 지원하고 있어 급할 경우 스마트폰을 비롯해 다양한 휴대용 기기를 충전할 수 있다. 맨하단에는 전원 연결부가 있다.전체적으로는 깔끔한 외형을 갖추고 있어 USB 포트 이동으로 더욱 심플한 느낌을 준다.

    하단에는 공기 순환을 위한 에어홀과 더불어 이를 원활하고 미끄럼을 방지하기 위한 고무패드가 각 모서리에서 위치하고 있다.타워형태로 거실이나 사무실에서 외부 노출을 감안한 설치 시 이질감 없는 디자인으로 설치의 부담이 없는 것이 ipTIME 8004M의 특징이다.

    ■ AX3200의 높은 제원을 갖춘 ipTIME AX8004M

    ipTIME 8004M은 5GHz에서 2402Mbps, 2.4GHz에서 800Mbps의 속도를 가지고 있으며 이는 1.35GHz 클럭의 MediaTek MT7622 듀얼 코어 프로세서, 512MB DDR3를 기반으로 한다. Wi-Fi 6를 지원하는 타사 유무선 공유기에 비해 가격대비 높은 스펙을 갖추고 있으며 이는 다수의 IT 기기 연결이나 대용량 데이터 전송에 있어 ipTIME 8004M이 효율적인 데이터 관리가 가능함을 어필한다.

    ipTIME 8004M은 Wi-Fi 6를 지원하고 있으며, Wi-Fi 6의 장점인 OFDMA, MU-MIMO를 고스란히 갖고 있다. 또한 빔포밍 기술과 ipTIME 제품들의 장점 중 하나인 이지메시(EasyMesh)도 지원하고 있다.

    ▲ OFDM(왼쪽)과 OFDMA 비교


    Wi-Fi 6의 장점 중 하나인 ODFMA는 하나의 패킷에 하나의 데이터를 보내는 이전 방식을 개선하여 하나의 패킷에 다수의 데이터를 보낼 수 있어 효율적인 기술이다. 이전 방식은 OFDM과 패킷에 하나의 기기가 요청하는 데이터만 보낼 수 있다 보니 성능에 비해 데이터가 적더라도 하나만 처리되는 형태였다면 OFDMA는 동시에 다수 기기가 요청하는 데이터를 패킷에 담아 보낼 수 있어 동일한 성능이라고 하더라도 보내는 속도를 향상되는 것이다.

    ▲ 아이피타임 이지메시


    또한 이지메시를 통해 다수의 공유기를 동기화하여 네트워크 커버리지를 극대화할 수 있는 점은 ipTIME 8004M의 장점 중 하나다. ipTIME의 이지메시기능은 메시 기술을 자사 제품에 적용한 것 뿐이지만 타사의 경우 메시 기능을 특정 제품에만 한정하여 지원하거나 지원하더라도 설정이 다소 어려운 반면에 ipTIME의 경우 대다수의 제품에 적용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사용하기 위한 별도의 앱이나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점에서 차별화된 장점이라 할 수 있다. 성능 테스트에 있어 500Mbps 속도를 가진 기가 라이트 서비스를 기반으로 진행했다.

    ▲ ipTIME AX8004M의 노트북 연결 속도


    AX를 지원하는 노트북에서 무선으로 연결하여 테스트한 결과로 기가 라이트 속도를 거의 100% 활용하는 속도를 보여주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ipTIME 8004M는 2.4GHz에서 800Mbps의 속도를 제공하고 있어 기가 인터넷 서비스 사용시에도 외부 인터넷 속도를 거의 최대치로 사용할 수 있는 장점을 갖췄다.

    ▲ ipTIME AX8004M의 스마트폰 연결 속도


    이러한 ipTIME 8004M의 속도 성능은 스마트폰을 비롯한 모바일 기기에서도 거의 동일하며 빠른 데이터 전송을 통해 모바일 게임, 동영상 데이터, OTT 서비스 이용 시에도 지연없이 쾌적한 속도를 보여준다.

    ▲ ipTIME AX8004M 관리자 모드

    ▲ Wi-Fi 6에 최적화된 채널 검색 지원

    또한 ipTIME은 일관된 관리자 모드를 전 모델에 적용하고 있다. 한번이라도 ipTIME을 사용해본 경험이 있다면 다른 제품을 사용하는데 있어서 불편함이 없는 익숙함을 제공한다. 이는 ipTIME이 갖고 있는 높은 점유율과 맞물려 강력한 장점이다.

    이는 ipTIME AX8004M에도 고스란히 적용되는 부분으로 802.11ac를 지원하는 Wi-Fi 5에서 802.11ax, 즉 Wi-Fi 6로 변화했지만 일관된 관리자 메뉴 구성으로 새로운 제품에 대한 관리 및 설정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시킨다.

    또한 자체적으로 전파 간섭을 최소화하는 채널 검색 기능을 지원할 뿐만 아니라 기업을 위한 802.1x 보안 설정 기능 등 세세한 부분까지 적용되어 있어 사용자 환경에 맞추어 쉽게 설정이 가능하다.

    ▲ DDNS 지원

    ▲ USB를 포함한 다양한 외부 서비스를 갖췄다

    또한 DDNS를 지원, 이를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iptime.org로 설정할 수 있도록 하는 점은 점차적으로 DDNS 서비스 찾기가 쉽지 않은 점을 고려한다면 매력적인 부분이다. 또한 간이 NAS 뿐만 아니라 네트워크 프린터 연결, Cloud 서비스 및 USB 테더링 등 다양한 서비스 설정을 한눈에 쉽게 파악하고 적용할 수 있다는 점은 ipTIME AX8004M의 장점이다.

    ■ Wi-Fi 6를 위한 합리적인 선택, ipTIME 8004M

    ipTIME 8004M의 가장 큰 장점은 Wi-Fi 6 무선 기술을 가정이나 사무실에서 적용하여 빠른 인터넷이 가능하다는 점일 것이다. 그리고 Wi-Fi 6 지원 유무선 공유기로써 ipTIME 8004M은 합리적인 가격, 경쟁 제품 대비 높은 스펙과 성능을 갖추고 있다.

    단순히 Wi-Fi 6를 지원하는 것에서 끝이 아니라 이를 제대로 사용하기 위한 스펙을 갖추고 있다는 점이 ipTIME 8004M의 장점이며 이를 저렴한 가격에 구성할 수 있다는 것이다. AX3200의 성능은 부족함 없으며 점차적으로 무선 연결 기기가 증가하는 상황에서 다수의 데이터 처리에 있어 여유로움을 보여준다. 내부에 별도의 DFS 안테나를 내장하고 있는 부분이나 프로세서나 메모리 구성에 있어 동가격대비 한 단계 높은 성능이 확실한 장점이다.

    유무선 공유기에 가장 기본적으로 요구되는 부분은 바로 안정성이다. 이러한 부분에 있어 ipTIME은 지속적인 업데이트와 다양한 제품 출시를 통해 국내 네트워크 시장에 어필해 왔으며, 이를 통해 높은 점유율을 가지고 있다. 그리고 ipTIME 8004M은 Wi-Fi 6를 통해 미래를 준비하고 있다.

    Wi-Fi 6를 통한 새로운 무선 성능과 ODFMA을 통한 데이터 처리 효율성, 넉넉한 대역폭과 만족스러운 성능은 ipTIME 8004M을 선택하는데 부족함 없는 요소일 것이다.


    베타뉴스 신근호 기자 (danielbt@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270983?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