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비리 근절'…서울시ㆍLH공사ㆍSH공사, 공공기관 첫 ‘감사 협업체계’ 구축

  • 이동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9-28 08:00:09

    서울시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 서울주택도시공사(SH)와 감사분야 전반을 아우르는 협업체계를 구축한다고 28일 밝혔다. 감사분야에서 공공기관 간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유사한 업무를 하는 공공기관 간 감사 경험과 노하우 공유로 감사 실효성과 성과를 높인다는 목표다. 

    3개 기관은 이날 오후 2시 시청 서소문청사에서 ‘감사분야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에 따라 3개 기관은 정기적인 감사정보 교환, 감사기법 공유 및 인력 교류, 우수사례 벤치마킹 등을 추진하고, 필요하면 합동감사도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최근 발생한 SH공사 전 직원의 보상금 횡령 같은 비위행위 발생을 예방하고, 이미 발생한 비리라도 조기 적발할 수 있도록 감사 관련 기술과 정보를 적극적으로 교류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시는 우선 첫 협업사업으로 연내 실시 예정인 ‘임대주택 8만호 공급사업 추진실태 성과감사’ 시 LH공사의 감사 경험을 활용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도시개발사업 추진과정에서 다양하게 제기되는 민원 처리 노하우 등 양 기관이 유사사업을 진행하면서 쌓은 경험을 공유함으로써 감사 역량을 높이고 반부패ㆍ청렴문화 확산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특히 최근 전 SH공사 보상업무 담당직원의 보상금 횡령 같은 비위행위 발생을 사전에 예방하고, 이미 발생한 비리라도 조기에 적발할 수 있도록 LH공사의 감사 관련 기술과 정보를 교류해나간다는 계획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