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오뚜기 후원 ‘화천 토마토축제’ 무더위에도 인기...15만여명 방문

  • 정영선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8-06 11:32:52

    ▲ 관광객들이 2018 화천 토마토축제를 즐기고 있는 모습. ©오뚜기

    [베타뉴스=정영선 기자] 오뚜기가 후원한 토마토 축제가 올해도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오뚜기는 ‘2018 제16회 화천 토마토축제’가 축제기간 나흘간 총 15만여명 이상의 관광객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고 6일 밝혔다. 

    지난 2일부터 5일까지 토마토 재배지로 유명한 강원도 화천에서 열린 ‘2018 화천 토마토축제’는 오뚜기가 15년째 후원하고 있는 지역축제다. 국내 제일의 토마토산지라 자부하는 화악산 찰토마토와 지역홍보를 위해 기획됐다.

    올해 행사는 ‘토마토로 하나되는 세계 속의 화천’이라는 주제로 월드존, 피아존, 플레이존, 해피존, 마켓존, 상설전시존 등 6개의 테마구역에서 총 40여 종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졌다.

    오뚜기는 1000인분의 토마토 파스타를 참가자들과 함께 나누는 ‘오뚜기와 함께하는 천인의 식탁’ 이벤트를 진행하고, 오뚜기 홍보존에서 다양한 오뚜기 제품 소개 및 시식 코너를 운영했다.

    오뚜기 관계자는 "단순한 지역축제 후원이 아닌 토마토와 관련한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는 전문 식품회사로서의 인식을 확립하고, 국내 토마토 수요를 더욱 확대시키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891257?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