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30대 그룹 중 5년간 일자리 최다 창출 기업은 이마트…1만5천명 신규고용

  • 이동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2-04 12:00:01

    30대 그룹 계열사 중 최근 5년간 가장 많은 일자리를 창출한 기업은 이마트인 것으로 나타났다.  업종별로는 제조업의 종업원 수 증가 폭이 가장 컸다.

    4일 한국경제연구원이 공정거래위원회 대규모기업집단 공시자료를 통해 2011∼2016년 30대 그룹의 종업원 300인 이상 계열사 종업원 수를 분석한 결과, 가장 많이 늘어난 곳은 이마트로 1만5307명이었다.

    2위는 현대자동차로 9906명이었으며 스타벅스커피코리아(6958명), CJ CGV(6525명), LG화학(5723명) 등이 그 뒤를 이었다.

    5년 동안 종업원 수 증가 상위 30위 기업의 총 종업원 수는 11만5635명 늘었다. 

    업종별로 보면 제조업이 3만2609명(38.5%)으로 가장 많았고 도매 및 소매업(3만2022명·27.7%), 숙박 및 음식점업(1만5723명·13.6%), 출판·영상·방송통신 및 정보서비스업(1만2253명·10.6%)이 뒤를 이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