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소식

서초구, 코로나 백신 이상 반응 신고 앱 운영


  • 유주영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03-03 14:26:27

    ▲ 백신 예방접종 모습 ©서초구

    ▲ ©서초구

    [베타뉴스=유주영 기자]  서초구는 코로나19 백신의 안전성에 대한 우려가 있어 주민들이 불안해하는 것에 대처하기 위해 백신 접종후 이상반응을 신고할 수 있는 앱(서초 코로나 백신 이상반응 신고 콜)을 개발하고, 이상반응을 접수할 수 있는 콜센터 운영을 시작했다. 콜센터에는 간호사를 배치하여 이상반응에 대한 구체적인 상담이 가능하도록 했다고 3일 밝혔다.

    이상반응 신고 앱을 설치하고 코로나19 백신 접종 현장에서 QR코드를 스캔하면 자동으로 의료기관, 백신정보가 입력된다. 이상반응이 발생하면 서초구 콜센터‧1339‧119로 바로 통화가 가능하며, 앱을 이용해 문자로 이상반응을 전송할 수 있다. 신고가 접수 되면 예진의사는 확인 후 소견을 제시하고, 보건소 이상반응 콜센터에서는 이상반응 신고 내용과 의사 소견을 종합하여 실시간으로 대응한다.

    서초구 관계자는 “백신 접종을 마치고 귀가후에도 자기 몸 이상반응을 스스로 관찰하는게 매우 중요하다”며 “접종부위가 부음‧통증, 가벼운 열, 근육통 등 감기기운은 2∼3일이 지나면 사라지지만, 안면마비 또는 아나필락스(입안․입술 부종, 전신두드러기, 호흡곤란) 같은 이상반응은 앱을 통해 신고하고 즉시 의료진의 도움을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이 외에도, 앱에 백신 재고 관리와 각종 통계자료 생성기능을 넣어 백신 접종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했다. 향후에도 코로나뿐만 아니라 독감 등 다른 백신의 이상반응에도 활용할 수 있게 하였다. 이 앱은 향후 서초구 백신센터는 물론 관내 위탁의료기관에도 적용해 통합운영체제를 갖출 예정이다.

    한편, 서초구는 26일 오전 9시 서초구립노인요양센터를 시작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나섰다. 2.26.(금)부터 3.3.(수)까지 관내 4개 노인요양시설에 방문하여 188명의 만 65세 미만 입소자와 관련 종사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하고 있으며, 3월22일부터 서초구보건소에서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인 보건소 직원과 119 구급대원을 대상으로 접종을 할 예정이다.

    최영근 서초구보건소장 법정대리는 “우리 구는 코로나19 백신 이상반응 신고 앱과 전용 콜센터를 운영하여 주민들이 안심하고 백신을 접종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베타뉴스 유주영 기자 (boa@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