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방/인터뷰

새로운 세상을 더 새롭게, 유나이트 서울 2020 개막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0-12-01 10:53:19

    [베타뉴스=이승희 기자] 유니티 코리아가 국내 개발자 컨퍼런스인 '유나이트 서울 2020'을 12월 1일부터 3일간 온라인을 통해 개최한다.

    유니티 코리아는 12월 1일,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 미디어 쇼케이스를 통해 유나이트 서울 2020의 주요 세션과 국내 개발자를 위한 지원책 등을 공개했다.

    코로나 19로 인해 유나이트 서울 최초로 온라인을 통해 무료로 진행되는 올해 유나이트 서울 2020은 '새로운 세상을 더 새롭게 만들어 갈 유니티 크리에이터의 축제'를 주제로 진행된다.

    유니티 존 리치텔로 CEO는 "한국은 e스포츠 강국이자 게임 부문에서 큰 규모의 시장을 형성하고 있다. 또한 한국의 크리에이터들은 게임 이외에도 다양한 분야에서 큰 영향력을 보이고 있다. 이번 유나이트 서울 2020이 유니티를 이용해 더욱 새로운 세상을 만들어 나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유니티 존 리치텔로 CEO

    '유나이트 서울 2020'에서는 게임을 비롯한 건축, 엔지니어링, 건설(AEC),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M&E), 자동차, 운송, 제조(ATM) 등의 다양한 산업 분야를 포함하는 총 50여 개의 세션이 진행된다.

    12월 1일 오후 1시 오프닝 노트를 시작으로 막을 여는 유나이트 서울 2020은 유니티 존 리치텔로 CEO의 인사말을 비롯해 브렛 비비 유니티 최고 제품 책임자, 앤드류 보웰 유니티 프로덕트 매니지먼트 부사장, 유니티 코리아 김인숙 대표 등 유니티 국내외 주요 임원들이 참여해 유니티의 제품 생태계와 엔진 로드맵, 성과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유나이트 서울 2020은 온라인으로 개최되면서 그동안 오프라인으로 관람해왔던 유나이트 서울의 전시들을 3D아바타 소셜 플랫폼 제페토와의 협업을 통해 유니티 기반의 기상 전시관인 '유나이트 서울 2020 제페토 맵'으로 구현했다.

    '유나이트 서울 2020 제페토 맵'에서는 관람객들이 아바타가 되어 전시를 관람할 수 있다. MWU 부스를 통해 'MWU 코리아 어워즈 2020'의 수상작들을 만나볼 수 있으며, 유니티를 도입한 기업들의 사례를 소개하는 '유니티 쇼케이스'도 관람할 수 있다.

    대학 교수진들과 유니티 담당자가 유니티 활용 사례를 소개하는 에듀케이션 데이가 진행되며, 유니티 공인 전문가 그룹 '유니티 마스터즈'가 참여해 진로를 고민하는 학생들을 위한 '커리어 패널 토크쇼'도 진행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세션 연사들에게 궁금한 점을 질문하는 '연사들에게 물어보세요' 코너 운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 유니티 코리아 김인숙 대표

    유니티 코리아 김인숙 대표는 "여러가지 변화 속에서도 많은 분들의 노력으로 개발자와 크리에이터들의 축제를 개막하게 된 것을 진심으로 기쁘게 생각한다. 더 많은 개발자와 크리에이터들이 유나이트 서울에서 교류하고 소통하며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국내 개발자 지원책도 발표됐다. 국내 유니티 개발자들을 위해 유니티 기반 콘텐츠 개발하는 데 필요한 머티리얼을 제공하는 템플릿 프로젝트 '카야'를 빠른 시일 내 배포할 예정이다.

    더불어 개발자들의 게임 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원스토어와 파트너십을 맺고 10억 원 규모의 펀딩을 통한 기술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국내 개발자들의 콘솔 게임 출시와 닌텐도 스위치를 포함하여 차세대 콘솔 게임기인 Xbox 시리즈 X, PS5 등 콘솔 시장 진출을 돕기 위해 콘솔 퍼블리싱 전문 기업인 CFK와 함께 기존 모바일 게임의 플랫폼 마이그레이션, 기술 및 마케팅 부문에 대한 지원까지 성공적인 콘솔 출시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올해 글로벌 교육 콘텐츠 플랫폼인 '유니티 런 프리미엄'의 무료화, 유니티 초보자들을 위한 게임 공모전 '유니티X레고 마이크로게임 챌린지' 개최 등에 이어 2021년에도 개발자들에 대한 교육 부문의 지원을 더욱 강화할 예정이며, 유니티에 관심이 있는 학생들과 유니티 학습 동아리 등을 지원하는 '스튜던트 앰버서더' 등 학생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도 마련될 예정이다.

    새롭게 출시될 유니티 엔진 로드맵에 대한 내용도 공개됐다. Unity 2020.2에서는 물리 기반 빛 강도 등의 다양한 설정을 포함하는 새로운 HDRP 템플릿을 사용할 수 있고, Localization 패키지가 프리뷰 버전으로 제공되어 다양한 지역에서 현지화된 에셋과 텍스트를 관리할 수 있게 된다.

    Unity 2021에서는 '비주얼 스크립팅'의 워크플로와 핵심 기능들이 보다 개선될 예정이며, 차세대 콘솔 기기를 위한 게임 제작과 새로운 XR 플랫폼들을 지원하고 개발 라이프사이클 전반에 걸친 팀 협업의 생산성을 강화하기 위한 개선이 이뤄진다.


    베타뉴스 이승희 기자 (cpdlsh@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243151?rebuild=on